せりふ | g6ktw2 | sa.yona.la help | tags | register | sign in

せりふ

reply

사는게 아니라 하루하루 견뎌내고 있구나 - 연애시대


달콤한 꿈을 꾸었습니다. / 그런데 왜 우느냐? /

그 꿈은 이루어 질 수 없는 꿈이기 때문입니다. - 달콤한 인생


이카로스는 태양에 너무 가깝게 날아

날개를 이어붙인 밀납이 녹아 지상으로 추락하고 말았습니다. - 그리스 로마신화


내안에 신비한 불꽃이 타올랐던것 같아요.

- 로아나, 여왕의 신비한 불꽃


태워버려도 마음에 남는건 남고, 남지 않는건 남지 않아요

- 상실의 시대


실은 시간같은건 존재하지 않는거야.

시간이 흐른다고 말하지만 흐르는건 사람이고 시간은 언제나 이렇게 멈춰져 있는 거라고.

- 츠지히토나리의 편지


집중해서 무언가를 생각하는 것을 포기하고 얼마지나자 여러가지 단편적인 기억들이 나를 찾아왔다.

그 기억들은 물이 빈 굴을 채우듯 은밀하게 다가왔다. .. 어째서 이런 것까지 기억하고 있을까?

- 태엽감는 새


상대가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지 알고 있다는 욕구.

그게 바로 사랑의 원동력일 것 같은데.

- 사랑을 주세요.


나로서 유일하게 알 수 있는 건, 그 우물이 아무튼 지독하게 깊다는 사실뿐이다. 어림할 수조차 없을 만큼 깊다.

그리고 그 구멍 속에는 암흑이 - 이 세상 온갖 종류의 암흑을 응축해 놓은 것 같은 암흑이 - 가득 차 있다.

- 상실의 시대


변명조차 생각나지 않는 순간이 있다.

오직 후회만이 허락되는 시간이 있다. 후회하고... 후회하고...

죄책감이 바래질 때 까지 후회하면서.. 잊을수도 없는 순간이 있다.

모든 것을 알아버린 내가 그 시간을 반복한다 해도 어쩔 수 없는 순간이 있다.

- 연애시대


이유는 간단해. 너와 나 사이엔 사랑이 없기 때문이야.

나의 허물을, 너의 잘못을 서로 덮어주어야 하는 아무런 이유가 없기때문이라구.

이제 이유를 알겠어?

- 지독한 왼손잡이


도넛의 구멍을 공백으로 받아들이느냐 존재로 받아들이느냐는 형이상학적인 문제이고

그 때문의 도넛의 맛이 조금도 달라지는 것은 아니다.

- 양을쫒는모험


세계 - 이 말은 언제나 나에게 코끼리와 거북이가 필사적으로 떠받치고 있는 거대한 원반을 생각나게 했다.

코끼리는 거북이의 역할을 이해하지 못하고, 거북이는 코끼리의 역할을 이해하지 못한다.

뿐만 아니라, 그 어느쪽도 세계라는 것을 이해하지 못하고 있는 것이다.

- 양을쫒는모험


- - - - - - - - - - - - - - - - -


내 주변의 모든 것이 나에게 무언가를 전달하려 노력하고 있다.

posted by g6ktw2 | reply (0) | trackback (0)

Trackback URL:
api | terms of service | privacy policy | support Copyright (C) 2017 HeartRails Inc. All Rights Reserved.